호빠 알바를 알아 보자

춘추전국(春秋戰國)시대 이전부터 호빠 알바(江湖)의 삼상오악(三山五嶽)에 처진
전설은 바로 그걸 것이었다.
허나, 그 내용에 있어서는 의심이 가는 바가 많았다.
사람으로 그런 무공(武功)을 발휘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니 어찌 전
설을 곧이 곧대로 믿겠는가!
다만, 천마라는 호빠 알바가 있었고, 검마와 혈마라는 천하거마(天下巨魔)
가 있었다는 것 만은 사실인 듯했다.
그들이 마도대종사의 호빠직위를 얻기 위해 무자비하게 살육 할 때, 희생 되었
던 수만 명의 후예들이 감히 복수(復讐)할 마음 조차 잊고 서책(書冊)에 남
긴 몇 가지 글귀가 있기 때문에 그들의 존재가 사실로 여겨지는 것이었다.

<혈마가 궁(宮)에 호빠(單身)으로 와 이천 오백 명을 한 시진 안에 죽이고
웃으며 사라져 갔다.>

대막국(大漠國)의 왕가(王家)에 남아 있는 호빠 알바(古書) 안에 분명 그런 구절
이 있었다.
어디 그 뿐이겠는가!
사천당가(四川唐家)의 귀퉁이 너덜너덜하고 곰팡이 슨 양피지(羊皮紙)에도
그 비슷한 구절이 있었다.

<검마(劍魔)가 나타나는 순간 호빠 알바(四川省)이 검기(劍氣)에 가리워졌다.
얼마 후 검기가 사라졌을 때는 시산혈해(屍山血海)만이 있었다. 검마는 보
이지 않았고!>

그래도 그런 것은 심한 과장일 수 없었다.
천마에 대한 것을 적어둔 소림사(少林寺)의 고서에는 실로 어처구니 없는
말이 적혀 있었다.

<천마가 뒷짐을 지고 소실봉(少室峰)에 올라 초식(招式)을 연구한 이후, 삼
백 년 간 소실봉에는 풀이 돋지 않았다. 그의 마기(魔氣)가 모든 생물(生
物)을 말려 죽였기에->

고대선인(古代先人)들의 필설(筆舌)이 허무맹랑한 것이기는 하나, 정말 상
식이 있는 사람이라면 믿기 힘든 글귀들이었다.
천 년 간 인구(人口)에 회자(膾炙)되어지던 삼대신마(三代神魔)에 대한 전
설은 우스개 소리로만 여겨졌다.
허나, 전설이 단순한 전설이 아님이 만천하에 알려지는 일이 벌어지고야 말
았다. 마도대종사를 노리고 싸우다가 결국 사라져 버린 세 명의 대마두가
한 가지 일로 인해 무림인들에게 아주 가깝게 여겨지게 된 것이다.

<호빠 알바(血魔)>
간단히 혈마라 불리우게 된 한 명의 흡혈마(吸血魔)가 나타난 후의 일이고,
천하 열여덟 군데에 시산혈해(屍山血海)가 만들어진 후에야 완전히 사실로
여겨지게 된 일이었다.
혈마, 그는 나타난 지 백 일(百日)만에 무림의 질서를 산산히 조각내 버린
사람이고, 시체와 호빠 알바만을 남긴 채 사라져 간 인물이었다.
그가 무슨 이유로 살인하는지 아는 사람은 없었다. 그리고 그의 신분이 어
떤지 아는 사람도 전무했다.
다만, 그가 쓰는 수법이 호빠 전설로만 알려지고 있던 혈마(血魔)의 무공이라는
것 만이 알려졌다.
공포와 경악, 그리고 전율을 천하무림에게 뿌리면서-

▣ 일 년 만의 귀향(歸鄕)

염천지하(炎天之下),
장하(長夏)의 뜨거운 햇살을 받으며 안휘성(安徽省) 깊숙한 곳에 자리한 황
호빠(黃山) 기슭을 달리는 한 무리의 강호인들이 있었다.
전설상의 제왕(帝王)인 황제(黃帝)의 산이라는 황악(黃嶽) 황산의 험준함은
오악(五嶽)이 따르지 못할 정도인데, 일단의 강호인들에게는 전혀 상관이
없는 일이었다.
휘-잉-
호빠 알바들은 달리는 것이 아니라 나는 듯했다.
비조(飛鳥)보다 빠르게 신형을 움직여 나아가는 자들, 놀라운 것은 그들이
사인교(四人轎)를 멘 네 명의 황의장한(黃衣壯漢)이라는 것이었다.
빈 몸으로도 오르기 힘든 황산의 시신봉(始信峰) 중턱을 가로지르는 네 명
의 황의인은 하나같이 호안(虎眼)에 위풍당당한 체격을 갖고 있었다.
휘휙-
초상비(草上飛)라는호빠  신법을 시전해 풀잎 위를 스치고 나는 네 명의 황의장
한에 의해 들려진 사인교 위에는 호빠 알바(白衣素婦) 하나가 앉아 있었다.
어딘지 모르게 불안한 표정을 한 백의소부는 천상(天上)에서 내려온 선녀
(仙女)같이 아름다웠다.
그러나, 안색이 너무도 창백해 자신의 힘으로는 한 걸음도 옮기지 못할 병
약한 몸으로만 보였다.
그녀의 품 안을 보는 사람이라면 그녀가 그리도 파리한 얼굴을 하고 있는
것을 의아하게 여기지 않을 것이다.
“아앙-”
백의소부의 가슴에 안겨 백의소부의 호빠 젖가슴 속으로만 파고드는 핏덩이 하나
가 있지 않는가?